토레스 하이브리드 2025년에 나온다…"BYD와 공동개발"
  • 신화섭
  • 좋아요 0
  • 승인 2023.11.02 10:28
토레스 하이브리드 2025년에 나온다…"BYD와 공동개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G모빌리티가 중국 BYD와 국내 배터리팩 공장을 설립하고, 토레스 하이브리드에 탑재될 차세대 시스템도 공동개발하기로 했다.

BYD 왕촨푸 회장과 KG모빌리티 곽재선 회장
BYD 왕촨푸 회장과 KG모빌리티 곽재선 회장

KG모빌리티는 1일, 중국 선전에 위치한 BYD그룹 본사에서 '배터리팩 한국 공장 협약'과 '차세대 하이브리드 시스템 공동개발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KG모빌리티 곽재선 회장과 정용원 대표이사, BYD그룹 왕촨푸 회장과 핀드림스배터리 허롱 총사장, 핀드림스파워트레인 루어홍빈 총사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에서 생산되는 배터리팩은 토레스EVX와 2024년 하반기 양산 목표로 개발 중인 토레스 기반 전기 픽업 O100에 탑재된다.

KG모빌리티 O100 콘셉트
KG모빌리티 O100 콘셉트

또한, 양사는 2025년 토레스 기반 하이브리드 모델을 시작으로 친환경차 라인업 확대를 추진할 예정이다. 협약 체결에 앞서 이미 양사 연구진은 공동 개발에 착수했으며, 일반 하이브리드는 물론 플러그인하이브리드까지 병행할 예정이다.

KG모빌리티 곽재선 회장은 "BYD와의 협력 확대를 통해 토레스 EVX와 KR10, F100 등 전기차 라인업 강화와 동시에 전기차 전용플랫폼 도입, 하이브리드 제품 출시 등 회사의 제품라인업을 친환경차 중심으로 재편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향후 KG 모빌리티가 자체 생산하는 배터리팩 적용을 통해 고객들에게 최고의 안전과 보증에 대한 약속을 이어 나갈 것이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