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게 바로 혁신! 현대기아가 최초 공개한 '유니휠'이 뭐길래?
  • 권지용
  • 좋아요 0
  • 승인 2023.11.28 11:47
이게 바로 혁신! 현대기아가 최초 공개한 '유니휠'이 뭐길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기아가 28일, 새로운 구동 시스템 '유니버설 휠 드라이브 시스템(이하 유니휠)'을 공개했다. 차량 구동에 필요한 부품을 휠 내부에 넣는 기술로, 현대모비스가 지난 3월 아이오닉5를 통해 선보인 '사륜 독립구동 인 휠 시스템(인 휠 모터)'과는 다른 방식이다.

현대차그룹 유니휠 드라이브 시스템=현대자동차
현대차그룹 유니휠 드라이브 시스템=현대자동차

지금까지 자동차 역사에서 구동계를 위한 공간은 필수적이었다. 엔진과 변속기, 드라이브 샤프트, 등속 조인트는 자동차가 움직이기 위해 꼭 필요한 장치이기 때문이다. 전기차도 엔진을 모터로, 변속기는 감속기로 대체할 뿐 전체적인 구조는 동일했다.

하지만 유니휠은 기존 전기차 구동 시스템의 감속기, 드라이브 샤프트, 등속 조인트 기능을 모두 휠 안에 넣고 모터를 휠 가까이 배치한 새로운 구조다. 기존 부품들이 차지하던 공간을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차량 승차감 및 내구성도 향상할 수 있어 전동화 시대의 '게임 체인저'가 될 신기술이라고 현대차·기아는 설명했다.

현대차그룹 유니휠 시스템 모듈=현대자동차
현대차그룹 유니휠 시스템 모듈=현대자동차

기존 등속 조인트가 적용된 드라이브 샤프트는 휠의 상하좌우 움직임에 따라 꺾이는 각도가 커질수록 동력 효율과 내구성이 떨어졌지만, 유니휠은 어떤 움직임에도 동력을 동일한 효율로 전달해 차량 내구성과 승차감을 확보할 수 있다는 장점을 갖는다.

회사는 작은 모터로도 높은 토크를 구현할 수 있도록 감속비를 높인 유니휠을 현재 개발 중이다. 이를 통해 최대 4개의 휠 구동력을 각각의 소형 모터로 독립 제어함으로써 높은 수준의 조향 및 주행 안정성, 토크 벡터링을 구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존 전기차 구조(좌)와 유니휠을 적용한 전기차(우)=현대자동차
기존 전기차 구조(좌)와 유니휠을 적용한 전기차(우)=현대자동차

현대차·기아는 유니휠을 통해 기존에 사용할 수 없었던 공간을 다양한 방식으로 활용하겠다는 구상이다. 우선 트렁크, 프렁크 등 추가 적재 공간을 마련할 수 있으며, 기존 운전자 중심의 좌석 배치를 탈피해 새로운 디자인 구현도 가능하다.

배터리를 추가로 탑재할 경우 주행거리를 획기적으로 향상할 수 있다. 소비자 사용 목적에 따른 목적 기반 차량(PBV) 설계도 가능하게 한다. 요구 조건에 따라 크기도 다양하게 조절할 수 있어 일반 승용 및 고성능 전기차 등 모든 종류의 전기차뿐 아니라 휠체어, 자전거, 로봇 등 다른 모빌리티에도 적용할 수 있다.

현대차·기아 선행기술원 박종술 수석연구위원은 "미래 모빌리티 시장의 게임 체인저가 될 수 있는 혁신적인 아이디어"라며 "소비자들이 모빌리티를 지금과는 완전히 다른 방식으로 경험할 수 있도록 기술의 완성도를 높이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