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텔란티스코리아, 르노 출신 방실 신임 사장 선임
  • 신화섭
  • 좋아요 0
  • 승인 2024.01.30 14:18
스텔란티스코리아, 르노 출신 방실 신임 사장 선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텔란티스코리아가 신임 사장으로 방실 전 르노코리아 상무를 선임한다고 밝혔다.

스텔란티스코리아 방실 사장
스텔란티스코리아 방실 사장

방실 신임 사장의 임기는 다음 달 1일부터 시작된다. 스텔란티스코리아 측은 "한국에 공식 지사가 설립된 이래 첫 여성 지사장"이라며 "이번 인사는 본사가 추진하는 전동화 전략 '데어 포워드 2030'에 발맞춰 스텔란티스 브랜드의 현지화 전략을 더욱 가속, 강화하기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한국 자동차 업계에서 1세대 여성 리더로 평가받는 방 사장은 20년 이상 홍보와 마케팅, 세일즈, 애프터세일즈, 네트워크 등 다양한 영역에서 경험을 쌓은 전문가다. 특히, 폭스바겐코리아부터 르노코리아까지 여러 회사를 거치며 글로벌 현황은 물론 한국 자동차 시장에 관해서도 이해도가 높다.

스텔란티스 인도-아시아 태평양 COO 아쉬와니 무파사니는 "리더십과 한국 시장에 대한 깊은 지식을 바탕으로 한국 고객들의 니즈를 보다 면밀히 파악해 스텔란티스 브랜드의 한국 내 경쟁력을 높이는 데 기여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방실 신임 사장은 "스텔란티스에서 중요한 임무를 맡게 돼 영광인 동시에 책임감 또한 막중하다"면서 "내부는 물론 딜러사, 고객을 비롯한 주요 이해관계자들과의 소통을 강화하고, 한국에서 스텔란티스의 존재감을 향상시키기 위한 전략에 중점을 둬 브랜드를 고객들의 마음에 더욱 깊이 각인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